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하지만, 내 머리에, 이 사진에, 여행기가 되어 계속 살아가!
4편
-----------------------------------------------------------------------------------------------------------------------------------------------------
첫 일본여행을 마치고 눈을뜨니 아침입니다.
처음이란 기대감과 긴장감의 몸이 버티질 못하여 정리도 할겸
오늘은 집에 있습니다
.
.
.
.
.
.
.
만 한 분이 핸드폰 관련해서 나가신다길래 같이 따라 나섭니다.
차태워주시고 움직이는거고 사쿠라 내에서 돌아다니는거라 시골 구경도 할겸 갑니다.

아침에 찍은 TV 사진.
이게 헌터헌터 였나요?
만화는 만화인데 알아듣지 못합니다.
--------------------------------------------------------------------------------------------------------------------------------------------------------
차에 타서 도착한곳은 AU 였던걸로 기억합니다.
물론 저희는 볼일이 없기에 매장안을 둘러봅니다.
사람도 좀 있던지라 기다려야된다고 하더군요.


근데 폰 사진은 이거 밖에 없네.
일본은 한국에 비해 스마트폰 사용자가 적다고 하는데 그럴만도 합니다.
폴더폰도 정말 이쁜게 많이 나와있어요.
스마트폰에서도 양쪽 듀얼스크린으로 움직이는 폰도 있었고요.
당시 갤럭시S4도 있었고요.
매우 괜찮았습니다.

일을 다 보신 뒤 같이 나오신 분 중 한분이 안경 좀 알아본다하셔서 안경점도 갑니다.
사진은 없지만 일반 다를것 없는 안경점이였습니다.

그런데 안경이 맘에 안드셨는지 다른데를 가본다고 하시는데
갑자기 큰 도로로 나가더만 장시간을 갑니다.
중간에 잠이 들어버렸던지라 눈을 뜨니 도착했더군요.

나리타 AEON몰이란 곳이였습니다.
딱히 초입 사진은 없고 둘러봅니다.

근데!!
엄청난 제품을 발견합니다.
5키 컨트롤러!!!

어? 하는순간 뒤에 뭔가 이상한게 더 보입니다.

실로폰콘!!!!!!

그냥 백화점 같은 큰 건물인데 중고물품도 파는게 신기했습니다.

그리고 저는 뭐에 홀렸는지.

질렀습니다.

105엔이기도 했고
질렀는데!!!!!

지금 한국와서 보니까 PS-PC 컨버터가 없어요(...........
아직도 어딘가 잠들어있습니다. 조만간 한번 써먹긴 해야겠는데 흠........

--------------------------------------------------------------------------------------------------------------------------------------------------------
여튼 이래저래 많이는 돌아다녔는데 사진엔 남은게 없네요 ㅠㅠ


돌아와서 이래저래 장도 보고
내일부터 평일이란 생각에 좌절하며 하루를 마무으리 합니다.

(사진 위주로 여행기 작성이다보니 한건 많은데 여행기는 적어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