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금 배고프니까 일단 맥도날드에서 흡입


이거 다해서 300엔 (치킨크리스피 x 2 / 200엔, 바나나쉐이크 x 1 / 100엔)








시간이 늦어 어디 돌아볼 데도 없고.. 노면전차가 있긴 하지만 저번에 봐서 그닥이고..

ㅋㅋㅋㅋ 그냥 돌아가야지


자유여행의 패-기


결국 오카야마에서 한건 맥도날드 간 것밖에 없다






다시 오사카로...


뭐하는 짓인지 참





몰라 갈꺼야..


500계 고다마잼ㅋㅋㅋ 망해쓰요






옆에는 고다마 레일스타가








본선으론 N700이 들어오고 있고













나는 노조미를 타야지


노조미 처음 타봄 ㄷㄷ














N700계는 JR토카이와 JR서일본이 똑같은 차량을 가지고 있는데


구분하는 방법은 저기 운전실 문에 적혀있는 'Z26'이라는 편성번호밖에 없다


Z(X)면 토카이

N(K)은 서일본


N700A는 각각 G,F , N700 큐슈신칸센 직통용은 각각 S,R이다. 그렇게 중요한건 아니지만



















오사카 워-프















차내안내기가 큼지막해서 좋다


읽기 편함











요즘 노조미는 대부분 N700으로 굴러다닌다


N700이 상당히 쾌적하긴 함..














여기서부터는 공짜로 탈 수 없다

ㅜㅜ













옆에서 플랫폼 하나를 신축하고 있었다


지금은 이미 영업중인걸로












음... 이제 어딜 가지..









히카리의 탈을 쓴 고다마아녀 이거















일단 아무거나 타러 내려왔다


음 


이래서 무일정은 좀..











개인적으로 개찰기중에 가장 신기한 시스템


신칸센을 타고 이동하다가 재래선을 타려고 하면 개찰구를 하나 넘겨야되는데, 그냥 신칸센표랑 재래선표 동시에 쑤셔넣으면 알아서 됨ㅋㅋ 개신기










그렇다고 이코카를 같이 쑤셔넣으면 곤란


신칸센표를 먼저 넣은 후 이코카를 터치하면 된다.













음 일단 어딜 가볼까













차내비상버튼. 한국에도 이건 거의 달려있다.


장난으로 누르면 크게 혼남.. 정말로
















어 ㅋㅋ 쿄토가는 차다 가야지




















자유석



보통 자유석이나 지정석이나 시설면에서 큰 차이는 없다




















쿄토 도착


뭐 하러 온건 아니지만..



















하루카가 빠지고


옆에는 221계가 서있다

요즘 리뉴얼하던데 한 40년 더 쓸려고 하나봄 끔찍;


















어... 일단 쿄토를 왔으니



















다시 오사카로 간다





일정 개-판 ㅡㅡ;















신오사카 도착



















작은 LED에 깨알같이 넣어놨다


근데 이것보다 더 심한것도 있음..





















선라이즈 세토,이즈모


JR패스의 동반자


다른 침특은 다 폐지되지만 얘만 존속됨 

다행이다


이동하면서 숙박비가 줄어든다는게 엄청난 이득이다











뭐 그게 중요한건 아니고














게임이나 해야겠다









익스하드도 걸어보고






꽃도 해보고






1 12 123 1234

판정내기 참 쉬운 11렙




하드클이 안되서 프리모드도 해보고





오메가어택도 해보고

(요즘 쿠프로그와 많이 비슷한 시스템)



대신 막 돌아다닐 순 없고 일일이 이어나가야 함..








늦었으니 돌아갑니다





일본에서도 그리 흔하지 않은 터미널식 역사


환승하기 참 편함














늦은 시간까지 5~10분간격으로 있다

사람이 많기에..















막차Rush 달리는 사람들





키타센리선은 아직 안왔으니 느긋하게 사진이나 찍는다





한큐 차량의 특징인 고동색 떡칠


신차도 신차가 아닌듯한 배색이다

근데 이것도 이젠 트레이드 마크지








정말 많다

터미널역사는 한국에서 그리 흔하기가 않기에.. (특히 전철역)


















이 열차를 타고 아와지까지 가야한다


보통 키타센리까지 직통하는 열차가 들어오지만 지금시각에는 끝났기에









아와지역 도착



바로 환승가능. 반대편 플랫폼으로 바로 넘어가면 된다








푹신푹신

늦은 시간대에 수요가 그리 많지 않는 노선이다보니 좌석은 많이 비어있다







미나미센리역 도착






12시까지 얼마 안남았다


남의 집에서 자는데 이러면 안됩니다... 
















한큐 노선안내도

역 이름이 빨간색으로 된 곳이 여기

















오늘 한 일

덴덴타운 구경

난바,도톤보리 구경

오카야마 찍고옴

쿄토 찍고옴


;;